[속보] 배우 겸 모델 설리, 자택서 숨진 채 발견..향년 25세

가 -가 +

정지호
기사입력 2019-10-14 [17:28]

 

 

걸그룹 에프엑스 출신 연예인 설리(25·본명 최진리)가 오늘(14일) 숨진 채 발견됐다.

▲ 설리.     © 자료사진




 

경찰에 따르면 설리는 이날 오후 3시 20분쯤 경기 성남시 수정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전날 저녁 설리와 마지막 통화 이후 연락이 닿지 않자 집에 방문한 매니저가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로 25살이 된 설리는 설리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에서 출생해 2005년 SBS 드라마 '서동요'를 통해 아역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SM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걸그룹 f(x)로 2009년 데뷔해 2015년까지 활동하다 탈퇴했다.이후 영화 '리얼',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특별 출연,  JTBC2 '악플의 밤' MC로 나서는 등 활약해왔다. 

 

[씨네리와인드 정지호]

 

 

보도자료 및 제보 : cinerewind@cinerewind.com

정지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