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News & Report

Review

Magazine

Opinion

Critics

Culture

DB

전주국제영화제, 이준동 신임 집행위원장 선임

가 -가 +


기사승인 2019-12-11 [22:09]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전주국제영화제조직위원회(위원장 김승수, 이하 조직위)가 신임 집행위원장을 위촉했다.

 

조직위는 지난 10일 이사회 의결을 통해 영화제작자 이준동 씨를 신임 집행위원장으로 선임하였으며 11일 오전 김승수 조직위원장이 위촉하였다고 밝혔다. 이준동 신임 집행위원장은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부터 3년간 영화제를 이끌어간다.

 

이준동 집행위원장은 1957년생으로 이창동 감독의 영화 ‘버닝’ ‘시’ ‘오아시스’와 장준환 감독의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 이종언 감독의 ‘생일’을 비롯해 김진아 감독의 ‘두 번째 사랑’, 우니 르콩트 감독의 ‘여행자’, 정주리 감독의 ‘도희야’ 등 독립영화 다수에도 제작자로 참여했다.

현재 나우필름(주)과 파인하우스필름(주)의 대표이사를 맡고 있으며 한국영화제작가협회 부회장, 영화진흥위원회 부위원장을 역임하며 한국영화계에 유의미한 화두를 던지는 데 앞장서 왔다.

 

이준동 집행위원장은 “전주국제영화제가 쌓아온 그간의 성과를 이어받아 전주국제영화제만의 의미 있는 정체성을 살리는 데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조직위는 이번 신임 집행위원장 위촉과 함께 신임 프로그래머 공개 모집을 진행하며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프로그래머 모집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영화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는 오는 2020년 4월 30일부터 5월 9일까지 열흘간 열린다.

 

 

박지혜 기자 hjh0004@naver.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온라인이슈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 트위터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블로그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