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조 래빗’, 일러스트 포스터 ‘오 마이 래빗’ 공개

가 -가 +


기사승인 2020-02-17 [16:41]

▲ '조조 래빗' 일러스트 포스터.  ©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씨네리와인드|정지호 기자] ‘조조 래빗’이 타이카 와이티티 감독의 빅 피처가 담긴 ‘오 마이 래빗’ 일러스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조조 래빗(감독 타이카 와이티티)’은 상상 속 히틀러(타이카 와이티티)가 유일한 친구인 10살 겁쟁이 소년 조조(로만 그리핀 데이비스)가 집에 몰래 숨어 있던 미스터리한 소녀 엘사(토마신 맥켄지)를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린 영화다.

 

공개된 ‘오 마이 래빗’ 일러스트 포스터는 시선을 사로잡는 붉은 배경을 바탕으로 열쇠를 쥐고 있는 조조가 새장에 갇힌 토끼와 마주 보고 있는 독특한 컨셉으로 호기심을 자극한다. 개봉 전부터 의문을 심어준 ‘조조 래빗’이라는 타이틀과 ‘오 마이 래빗’ 일러스트 포스터 속 갇혀 있는 토끼 이미지가 오버랩 되면서 그 의미에 대한 궁금증이 일어나는 가운데, 토끼가 겁쟁이 조조를 뜻하는 것이 아닌 엘사를 지칭하는 것이라는 새로운 해석이 등장해 흥미를 더한다.

 

영화 초반, 조조가 토끼를 죽이지 못하고 살려준 것처럼 유대인 소녀 엘사를 숨겨주고 보살펴주었다는 점. 또한 새장 속에 갇혀 있는 토끼처럼 엘사 또한 벽 속에 갇혀 있어야만 했고 그녀를 자유롭게 해줄 수 있는 유일한 인물이 열쇠를 지니고 있는 조조라는 사실이 이러한 해석을 만들어냈다.

 

영화 ‘조조 래빗’은 2월 5일 개봉해 상영 중이다.

 

 

정지호 기자| jjho@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정지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