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투자사 바른손, 블록체인 기반 영화 플랫폼 만든다

가 -가 +


기사승인 2020-02-17 [18:35]

▲ 바른손이 블록체인 기반 소셜미디어 SNS인 하이블럭스와 플랫폼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바른손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오스카 4관왕에 빛나는 영화 <기생충> 투자회사인 바른손(018700)이 블록체인 기반 영화 플랫폼을 만든다.

 

바른손은 블록체인 기반 소셜미디어 SNS인 하이블럭스(Hiblocks)와 플랫폼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로 양사는 △콘텐츠 제작/소셜 서비스 제휴 △마케팅 제휴 △기타 네트워킹 협업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바른손은 오스카 4관왕에 빛나는 영화 <기생충>의 투자사로 2005년 영화사업부 출범 이래로 영화/게임 등 문화콘텐츠에 대한 투자/제작/배급을 진행해 왔다.

 

4차 산업혁명시기에 접어들며 기존의 문화 콘텐츠관련 역량과 VR, 블록체인 등 신기술과의 융합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해왔으며 2018년에는 블록체인 기반 VR 게임 ‘디센트럴랜드(Decentraland)’와 콘텐츠 배급 파트너십을 맺기도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바른손은 블록체인의 투명성을 활용한 차세대 영화 플랫폼을 구성해 영화 생태계의 다양성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바른손은 이를 위해 부산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2차 사업에 컨소시엄을 구성해 블록체인 기반 영화제작 및 배급 플랫폼 제작 사업을 지원한 상태다.

 

강신범 바른손 대표는 “영화를 비롯한 문화산업은 콘텐츠의 독창성과 다양성이 중요하지만 시장경제원리에 의해 날개를 펼치지 못해 온 것이 현실”이라며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나온 한국영화아카데미에서는 이러한 점들을 지원해 왔으며 바른손도 이러한 취지에 동감하기에 제작·배급·소비의 모든 생태계 구성원들이 투명한 블록체인 플랫폼에서 더 다양하고 독창적인 영화들을 창작하고 소비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박지혜 기자 hjh0004@naver.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