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수빈·정해인, 짝사랑 로맨스 '반의반' 청정 메인 포스터 공개

가 -가 +


기사승인 2020-02-21 [10:40]

▲ '반의 반' 포스터.  © 씨네리와인드


[씨네리와인드한재훈 에디터] 채수빈, 정해인이 주연을 맡은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극본 이숙연 / 연출 이상엽)의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정해인과 채수빈의 엇갈린 달콤한 시선이 봄기운과 함께 찾아올 설레는 짝사랑 로맨스에 대한 기대를 부풀게 한다.

 

3월 23일 첫 방송 예정인 ‘반의반’은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정해인 분)과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채수빈 분)가 만나 그리는 시작도, 성장도, 끝도 자유로운 짝사랑 이야기. 이중 정해인은 N년차 짝사랑 중인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 역을, 채수빈은 하원의 짝사랑이 신경 쓰이는 클래식 녹음엔지니어 ‘서우’ 역을 맡았다.

 

21일  공개된 ‘반의반’ 메인 포스터에서는 푸른 나뭇잎 그림자 아래, 따사로운 햇살을 받으며 나란히 선 정해인과 채수빈의 청정 비주얼이 화사하게 빛난다. 특히 서로 다른 곳을 향한 정해인과 채수빈의 엇갈린 시선이 관심을 높인다. 정해인은 짝사랑 중인 그녀를 떠올리는 듯 부드럽고 달콤한 눈빛으로 먼 곳을 응시하고 있는 모습. 그의 얼굴에 완연하게 피어난 미소가 싱그럽다. 그런가 하면 정해인을 향한 채수빈의 따스한 시선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정해인을 지그시 올려다 보는 채수빈의 동그란 눈망울과 수줍은 미소가 심장을 몽글몽글해지게 한다.

 

‘나는 당신의 반의반이면 충분합니다’라는 문구가 상대방의 감정을 존중하며 한 발짝 뒤에서 조심스레 키워가는 짝사랑의 풋풋한 설렘을 고스란히 느끼게 한다. 동시에 한 폭의 수채화처럼 자연스레 어우러지는 정해인과 채수빈의 분위기가 보는 이들을 더욱 빠져들게 한다. 이에 심장을 콩닥거리게 만들 두 사람의 짝사랑 로맨스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반의반’은 짝사랑 N년차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과 그런 그의 짝사랑이 신경 쓰이는 클래식 녹음엔지니어 서우가 만나 그리는 사랑 이야기다. 3월 23일 기존 월화드라마 방송시간보다 30분 앞당겨진 밤 9시에 tvN에서 첫 방송될 예정이다.

 

 

한재훈 에디터 jiibangforever@kakao.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한재훈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