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News & Report

Review

Magazine

Opinion

Critics

Culture

DB

제8회 서울구로국제어린이영화제 개막작은 '별의 정원'

가 -가 +


기사승인 2020-05-19 [10:20]

 (위)'별의 정원'과 (아래) '에바의 도전을 넘어' 스틸컷 © 서울구로국제어린이영화제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국내 유일의 국제어린이영화제로 주목받고 있는 제8회 서울구로국제어린이영화제가 개막작으로 ‘별의 정원’을 선택했다.

 

올해 개막작 ‘별의 정원’은 사고로 아빠를 잃은 13살 수하가 여름방학을 시골에서 보내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은 SF 애니메이션이다. 아빠의 죽음 후 어둠을 무서워하게 된 수하가 엄마와 떠난 시골집에서 우주의 별이 담긴 어둠의 돌을 발견해 별의 정원으로 들어간 뒤 우주를 정복하려는 악당 플루토에 맞서는 정원사 오무와 함께 우주를 배경으로 모험을 떠나는 이야기를 선보인다.

 

영화제의 박일아 프로그래머는 “내면에 있던 슬픔 때문에 과거를 잊고 지낸 주인공이 어둠을 직면하고 아빠와의 추억을 떠올린다는 설정은 가족과 함께하는 시간들이 세상을 살아가는데 큰 힘이 된다는 메시지를 전달한다.”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폐막작으로는 희귀병인 덴트병에 대해 이야기하는 스페인 다큐멘터리 ‘에바의 도전을 넘어’가 선정됐다. 덴트병은 전세계에서 400여 명만 앓고 있는 희귀병으로 신장계 이상으로 고칼슘뇨증, 신결석 증의 증상을 보이는 불치병이다. 덴트병을 앓고 있는 아들을 둔 에바가 사회적 관심을 호소하고 치료제 기금 모금을 위해 노력하는 과정을 통해 병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고자 한다.

 

제8회 서울구로국제어린이영화제는 7월 2일부터 8일까지 구로구 일대에서 개최 예정이며 코로나19 여파로 영화제 규모 축소와 일부 프로그램 온라인 전환 등 대안을 모색 중이다.

 

 

박지혜 기자 hjh0004@naver.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온라인이슈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 트위터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블로그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