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News & Report

Review

Magazine

Opinion

Critics

Culture

DB

'오케이 마담' 엄정화, "액션 영화 꼭 해 보고 싶었었다"

[현장] '오케이 마담' 제작보고회

가 -가 +


기사승인 2020-07-13 [15:18]

▲ '오케이 마담' 제작보고회가 13일 온라인으로 중계된 가운데 배우 엄정화가 참석했다.  ©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영화 '오케이 마담'의 제작보고회가 13일 오전 온라인으로 열린 가운데, 이철하 감독과 엄정화, 박성웅, 이상윤, 배정남, 이선빈이 참석했다. 

 

'오케이 마담'은 생애 첫 해외여행에 나선 부부가 비행기 납치 사건에 휘말리면서 숨겨왔던 능력으로 구출 작전을 펼치는 올 여름 유일한 액션 코미디다. 

 

엄정화는 극 중에서 난생 처음으로 해외여행을 떠난 꽈배기 맛집 사장 '미영' 역을 맡았다. 엄정화는 "액션 영화를 꼭 해보고 싶었는데 마침내 내게도 이런 시나리오가 왔다는 생각에 기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시나리오가 재미있어서 꼭 하고 싶었다. 제목에서 느껴지는 것처럼 ‘오케이’ 같은 통쾌함이 있었다. 안 할 이유가 없었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캐스팅이 확정되기 두 달 전부터 연습했다는 엄정화는 "운동도 되고 좋았다. 앞으로도 액션을 배우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너무 매력 있다"라고 얘기했다. 액션스쿨에 다니기도 했다고.

 

영화 '오케이 마담'은 오는 8월 개봉 예정이다.

 

 

박지혜 기자| hjh0004@naver.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 트위터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블로그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