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News & Report

Review

Magazine

Opinion

Critics

Culture

DB

Coming Soon|'고스트 오브 워'- 그 곳에서 무사히 빠져나갈 수 있을까

가 -가 +


기사승인 2020-08-31 [12:10]

▲ '고스트 오브 워' 스틸컷     ©THE픽쳐스

 

고스트 오브 워|영제 Ghosts of War연출 에릭 브레스|주연 브렌든 스웨이츠|수입 ㈜스톰픽쳐스코리아배급 THE 픽쳐스|15세 관람가|9월 02일 개봉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나비효과' 에릭 브레스 감독이 신작으로 돌아왔다. 제2차 세계대전 중의 1944년, 나치 고위 지휘부에 점령당했던 프랑스의 한 저택에 도착한 미군 '크리스'와 부대원들이 초자연적인 현상을 겪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밀리터리 스릴러 '고스트 오브 워'는 전쟁통 한복판에서 적군과 초자연적 존재를 동시에 상대하게 된 군인들의 모습을 그린다. 비밀을 품고 있는 저택에서 벗어날 수 없는 이들은 저택 안에서 다양한 공포들에 휩싸인다. 제2차 세계 대전이라는 공포스러운 배경과 그 공포의 중심에 놓인 군인 다섯 명을 주인공으로, 현실 공포를 자아내며 보는 이들에게 강렬한 긴장감을 선사한다. '나비효과'의 감독답게 재미라는 측면에서 영화는 공포영화에서 기대할 수 있는 점들을 충분히 제공한다. 후반부로 갈수록 드러나는 공포의 정체는 귀신이 아닌, 군인이 전장에서 겪는 전쟁의 공포가 투영되었음을 보여준다. 이들은 어느 순간 초자연적인 존재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게 되고, 여기서 밝혀지는 사실들은 영화의 극적인 요소와 반전을 추가한다. 다만 후반부로 갈수록 SF적인 요소와 드라마적인 요소가 가미되는데, 반전이라 할 수 있는 내용과 SF적인 요소들은 뜬금포라는 느낌이 강해 이질감을 준다. 가슴으로도 이해되지 않지만, 머리로도 이해하기 힘든 반전이다. 후반부에서 길을 잃은 느낌이다.

 

 

박지혜 기자| myplanet70@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온라인이슈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 트위터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블로그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