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News & Report

Review

Magazine

Opinion

Critique

Culture

Ent.

DB

'아이' 류현경, "주변 아기 엄마들 도움 덕에 싱글맘 연기"

[현장] 영화 '아이' 기자간담회

가 -가 +


기사승인 2021-02-04

▲ 배우 류현경이 3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아이'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씨네리와인드|정지호 기자] 배우 류현경이 영화 '아이'에서 싱글맘을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김향기, 류현경, 염혜란, 김현탁 감독이 3일 서울 광진구에서 열린 영화 '아이'(김현탁 감독, 엠씨엠씨 제작)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번 작품에서 류현경은 극 중 초보 엄마 영채를 연기했다. 류현경은 “배우분들이나 스태프분들이 아이들의 컨디션에 맞게 현장에서 촬영을 조율했다. 아이가 억지로 뭔가 하게끔 만들지 않았다. 자연스러운 순간들을 많이 담았던 것 같다”고 말했다.

 

류현경은 “혁이로 출연한 두 쌍둥이의 어머니가 현장에 같이 계셨다. 제가 도움을 많이 받았다”고 말하면서 "주변에 아이를 키우는 분들이 많아서 돌봐주기도 하고, 조카도 많이 돌봤다. 아이를 키우는 데에 힘든 점과 좋은 점을 조금은 안다"고 말했다.

 

이어 류현경은 "감독님이 컷을 나누지 않고 자연스럽게 찍고 바라봐주신 덕분에 연기를 할 때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아이'는 일찍 어른이 되어버린 아이 아영(김향기)이 의지할 곳 없이 홀로 아이를 키우는 초보 엄마 영채(류현경)의 베이비시터가 되면서 시작되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를 그린 영화다. 오는 10일 극장에서 개봉한다.

 

 

정지호 기자| jjho@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정지호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jjho@cinerewind.com

Read Mor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 트위터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블로그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