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News & Report

Review

Magazine

Opinion

Critique

Culture

Ent.

DB

'모범택시' 표예진, "갑작스런 투입, 더욱 열심히 해야할 이유"

[현장] SBS 드라마 '모범택시' 제작발표회

가 -가 +


기사승인 2021-04-06

▲ '모범택시' 표예진이 6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제작발표회 현장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SBS

 

[씨네리와인드|정지호 기자] 배우 표예진이 갑작스럽게 드라마 '모범택시'에 합류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 제작발표회가 6일 이제훈, 이솜, 김의성, 표예진, 차지연, 박준우 감독이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표예진은 그룹 에이프릴 의혹으로 인해 하차한 이나은을 대신해 ‘모범택시’에 대체투입됐다. 표예진은 극 중 무지개 운수 소속 해커이자 신상털이에 탁월한 실력을 지닌 ‘고은’ 역을 연기한다.

 

표예진은 "대본이 너무 재밌었고 제가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했던 장르이기도 했던 터라 새로운 캐릭터가 너무 좋았다. 무지개 운수 팀이 워낙에 멋있어서 이런 팀의 일원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하니 열심히 해야겠다는 마음이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현장의 모든 스태프, 감독님, 선배님들이 너무 잘 챙겨주시고 배려를 많이 해주셔서 즐겁고 신나게 촬영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자신의 캐릭터 '고은'에 대해서는 "‘안고은’은 당차고 강한 사람이다. 그런 모습이 평소의 나와 닮았다고 생각했다. 고은의 매력은 어리고 작은 여자친구지만 그 안에서 절대 기죽지 않고 해야 할 일은 겁없이 돌진한다. 그런 강한 모습을 잘 녹이고 싶었다"는 소망을 밝혔다.

 

장준우 감독은 “가장 힘든 건 표예진 배우나 전에 역할했던 배우(이나은)였을 거라고 생각한다. 전화위복의 계기로 삼자 싶었다. 재촬영하니까 더 잘 찍을 수 있더라. 즐거운 마음으로 촬영했다. 이제훈 등 모두가 표예진을 위해 편안해할 수 있도록 도와줬다”고 고마워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는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이다. ‘펜트하우스’ 시즌2 후속으로 9일(금) 밤 10시 첫 방송된다.

 

 

정지호 기자| jjho@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정지호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jjho@cinerewind.com

Read Mor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 트위터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블로그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