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News & Report

Review

Magazine

Opinion

Critique

Culture

Ent.

DB

'모범택시' 이제훈, "온몸 불사른 액션 기대해주길"

[현장] 드라마 '모범택시' 제작발표회

가 -가 +


기사승인 2021-04-06

▲ '모범택시' 이제훈이 6일 진행된 드라마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SBS

 

[씨네리와인드|정지호 기자] 배우 이제훈이 '모범택시'의 관전포인트로 '액션'을 꼽았다.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 제작발표회가 6일 이제훈, 이솜, 김의성, 표예진, 차지연, 박준우 감독이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제훈은 극 중 특수부대 출신이자 '무지개 운수'의 택시기사로, 억울한 피해자들의 편에 서서 극악무도한 가해자들을 무력으로 단죄하는 악당 사냥 전문가 김도기 역을 연기한다. 

 

이제훈은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김도기라는 인물은 공권력의 사각지대에서 범죄를 저지르는 나쁜 놈들을 단죄한다. 피해자들이 염원하는 마음을 택시를 통해 위로해준다. 피해자를 대신해서 복수를 대행해주는 캐릭터인데, 터프하고 강력하고 무시무시한 힘을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제훈은 이어 이번 작품의 관전 포인트는 액션이라면서 "액션 장면을 위해 무술팀과 따로 연습했다. 내가 맡은 캐릭터가 다수를 상대로 밀리지 않는 강인한 피지컬을 갖고 있다"면서 "체력적으로 많은 부담이 됐다. 혹여나 다칠까 봐 걱정이 됐지만, 제작진이 안전하게 장면을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줘서 온몸을 불살랐다"고 전했다.

 

이제훈은 "‘모범택시’ 속 내용이 현실에선 불가능한 일이지만 드라마를 통해 시청자들이 갖는 염원을 해소시켜 줄 것이라 생각한다. 사회의 약자들과 보호받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지에 대해 생각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는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이다. ‘펜트하우스’ 시즌2 후속으로 9일(금) 밤 10시 첫 방송된다.

 

 

정지호 기자| jjho@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정지호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jjho@cinerewind.com

Read Mor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 트위터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블로그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씨네리와인드. All rights reserved.